운명의 날이 밝았다. 8월 31일 저녁 9시에.서울 월드컵 경기장에서 한국 vs 이란 월드컵 예선 9차전 경기가 열린다.
아마 최근 수년간의 한국 축구 국대 경기중에서 가장 중요한 일전이지 않을까. 월드컵 예선 순위에서 한국은 승점 13점(4승 1무 3패) 로 승점 12점인 우즈베키스탄에 아슬아슬하게 앞선 2위이다.
홈에서는 4전 전승중이나, 이란을 상대로 한 상대전적은 최근 4연패로 좋지 않다.

가장 좋은 시나리오는 한국이 이란을 이기고, 같은 시간에 벌어지는 우즈베키스탄 VS 중국 전에서 홈팀 중국이 우즈벡을 꺾어주는 것이다. 그렇다면 최종 10차전까지 볼 필요없이 한국의 월드컵 진출은 확정된다. 


출처: 스포티비 뉴스



지금봐도 어처구니없는 것은 이란에게 원정에서 진건 그렇다쳐도 같은조 5,6위인 카타르 중국에 1패씩 했다는 것. 심지어 중국의 유일한 1승이 한국이니 사실상 이번에 이란한테 최소 못 비기면 떨어진다고 봐야된다.


마지막 경기는 지옥의 우즈베키스탄 원정이다. 슈틸리케 감독이 싸놓은 똥이 얼마나 큰지 새삼 느낄 수 있다.

이제 경기장으로 간다. 직관시 승률이 좋은 편은 아닌데 ㅡ.ㅡ 간만에 시원한 승리를 거뒀으면...


댓글을 달아주세요!
이름 암호 홈페이지